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닫기

바로가기 서비스

  • 건강한 생명, 행복한 미래. 전남대학교병원
  • 건강한 생명, 행복한 미래. 전남대학교병원
  • 진료일정
  • 예약조회
  • 진료예약
  • 진료과 / 의료진 찾기

CNUH 사랑 나눔, 행복 더하기

더보기

인물포커스

화순전남대병원 윤숙정 교수 EBS ‘명의’ 출연…피부암 증상·치료법 다뤄
화순전남대병원 윤숙정 교수 EBS ‘명의’ 출연…피부암 증상·치료법 다뤄 25일 밤 9시50분…다양한 사례 생생 점·사마귀 등 자가진단법 집중조명도     <화순전남대병원 피부과 윤숙정 교수>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윤숙정 교수(피부과)가 EBS 1TV 의학다큐멘터리 ‘명의’에 출연한다.   오는 25일 밤 9시50분에 방송되는 이날 주제는 ‘천의 얼굴, 피부암’이다. 고려대병원 김일환 교수(피부과)와 동반 출연한다. 건강 최전선의 방어막인 피부를 지켜내는 방법, 피부암의 자가진단법과 증상별 맞춤치료에 관해 집중 조명한다.   거울을 보니 얼굴에 없던 점이 생겼거나, 몸에 원래 있던 점이 갑자기 커졌거나, 상처가 아물지 않고 자꾸 피가 난다면, 그것은 피부 건강의 적신호다. 때론 점처럼, 때론 사마귀나 상처처럼 생각해 대수롭지 않게 놓쳐버리지만, 손발톱에 생긴 검은 줄이나 피부에 생긴 검은 점과 사마귀, 혹시 이런 것들은 피부암의 증상은 아닐까.   발에 생긴 얼룩덜룩한 점 때문에 병원을 찾았다가 피부암의 일종인 흑색종으로 밝혀진 70대 환자, 코 옆의 푸른 점이 알고보니 흑색종으로 목부위까지 전이된 것으로 판명된 환자, 발톱에 생긴 줄무늬가 암의 전단계라는 진단을 받은 50대 여성환자 등 다양한 피부암의 사례를 살펴본다.   피부암은 피부 어디에나 발생하고, 편평세포암·흑색종·기저세포암 등으로 대별된다. 암세포를 완벽하게 제거하지 않으면 언제든 전이되거나 재발할 수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피부암의 다양한 징후와 함께 진단과 치료, 작은 암세포 하나까지 확인해가며 완벽하게 수술하기 위한 의료진의 정성을 생생히 다룬다.   피부암 분야의 권위자로 손꼽히는 윤숙정 교수는 특히 한국인 흑색종의 임상적 특징을 처음으로 분석했다. 한국인 흑색종 환자들을 대상으로 유전자 돌연변이를 찾아낸 것도 윤교수의 주요 업적이다.   지금까지 국내에 120여편, 국제학술지에 90여편의 논문을 발표했다. 국제적 피부암 관련서적을 세계적인 피부암 대가들과 공동집필하기도 했다. 지난해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출판한 ‘피부암의 분류’라는 책에서 말단 흑색종·말단 멜라닌세포성 모반·몽고반점·오타반점 분야의 주집필자로 참여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국내외에 각각 발표한 논문으로 ‘동아학술상’과 ‘현대약품학술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관련분야에서 한 해에 국외와 국내에 발표한 논문으로 최우수상을 동시수상한 것은 국내 최초의 사례다.   한편 EBS ‘명의’ 프로그램은 현직 의사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각 분야에서 최고역량을 가진 의사를 선정하고 있다. 환자를 치료하는 의사의 정성어린 노고와 관련 질병에 대한 정보 등을 보여줘 높은 신뢰도를 갖고 있다.

더보기

칭찬합시다

1동 8A병동 양설아 선생님 정~~말 감사합니다
누구나 그렇겠지만 대학병원까지 가서 수술하고 치료한다면 많이 떨리고 무서울겁니다.. 심지어 자녀가 아프면 부모의 마음은 더 불안하고 초조하고 신경이 쓰이기 마련이죠.. 11-29 딸아이 갑상선 수술 후 입원해있는동안 수시로 가호사실에 문의를 하러 갔습니다.. 많이 귀찮으셨을수도 있는데 항상 미소로 답해주시고 사춘기 아이이다보니 수술 후 반창고 자국으로 걱정되어 클렌징 오일이라도 사용해도 되는지 여쭤보니 "이걸로 지워보세요~~"라며 스프레이를 (제가 그게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주셔서 너무 깨끗하게 잘 지워졌고 감사인사 드리니 아니라며 더 겸손하셨던 선생님 미소가 잊혀지지 않습니다..^^ 수술후 어지럽고 호흡이 불편한 증상을 문의했을때도 대부분 수치상 문제는 없다..이 수술과 어지러움은 큰 연관이 없다는 답변이 돌아왔는데 ... 양설아 선생님께서는 수술 과정부터 이렇게하다보니 이렇게 아플수 있고 본인 수술했던 경험도 말씀해주시며 상세히 설명해주시고 수술하면 체력과 면역력이 중요하다며 격로도 아낌없이 해주셔서 정~~말 감동받았습니다.. 입원해 있는동안 지극한 간호받고 왔습니다.. 이런 선생님이 있어 전남대 간호 서비스가 좋다는 얘기를 듣게 되나봐요.. 저희 아이 간호사를 꿈꾸고있는데 꼭 선생님같이 환자의 입장에서 공감해주고 희망을주는 친절한 간호사가 되길 바래봅니다.. 양설아 선생님..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감사합니다~~^^

더보기